살땐 좋은데 말이지,

다 본책은 다 봤으니까 쓰레기고,

다 못본 책은 마저 다 볼 확률이 극히 적으니 쓰레기지.

이걸 다 어떻게 버린다?

이북이 절실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