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에 17인치 노트북용 가방에 관한 글을 올렸습니다. 그때 Dicota BacPac Traveler라는 가방을 구입했다고 했죠.

그 글에서도 언급했듯이 출퇴근 가방으로는 많이 큰 편이라 출퇴근용에 맞도록 좀 더 작은 가방을 구입했습니다. 처음에는 Belkin Slim Backpack를 사려고 했으나, 이 가방은 단종이 되었는지 더 이상 나오지를 않네요. 구할 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후속 모델로 보이는 CORE 백팩 15.6″ 을 구입하였습니다. 이름에서와 같이 15.6″용으로 나온 가방이지만, 17인치 노트북도 잘 들어가네요. 적어도 제 노트북인 신형 맥북프로 17인치 모델은 잘 들어갑니다.

아래 사진은 인증샷입니다.

 

CORE 백팩 15.6"에 맥북프로 17인치 모델을 넣은 사진

CORE 백팩 15.6"에 맥북프로 17인치 모델을 넣은 사진

 

전에 쓰던 Dicota 가방에 비해서는 확실히 패딩이 얇습니다. 사진에서 보듯이 윗쪽은 특히나 더 얇고 바닥쪽은 위쪽보다는 두껍습니다.

지난번 포스트에 쓴 상판 틀어진 사건도 이 가방에 넣어서 그렇게 되었던 것이 아닌가 의심하고 있습니다.

그래도 가방 크기가 너무 맘에 들기 때문에 이 가방을 계속 쓰려고 합니다. 이 가방을 실제로 매면, 다른 17인치 가방 처럼 거대해 보이지 않고 등에 짝 달라 붙습니다. 저 처럼 다른 17인치 가방의 거대함이 부담스러우신 분들께 강추!합니다.

단지 상판 틀어지는 상황이 다시 생기지 않도록 사진과 같은 방향으로만 앞으로 노트북을 넣을 계획입니다. 상판이 등쪽으로 향하게 되면 아무래도 상판쪽에 힘이 걸릴 일이 많아질 수 있으니까요.

 

포함된 파우치

포함된 파우치에 들어간 악세사리들

 

그리고 파우치를 같이 주네요. 전에는 파우치가 편한지 몰랐는데, 막상 써보니까 좋네요. 노트북용 잡동사니를 다 넣어버리니까 가방에서는 노트북과 파우치만 꺼네요. 그 이후에는 파우치에서만 넣었다 뺐다 해서 편하게 쓰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