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일지 : 원주시 두리오토캠핑장 (2012.09.07~09)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날씨

도착해서 텐트를 다 치자마자 비가 쏟아지기 시작하여 밤새도록 비가 옴. 다음날 오전부터는 날씨가 개이고 화창한 날씨가 이어짐

캠핑장 환경

예약제로 운영되는 캠핑장. 아는 분의 도움으로 비교적 수월하게 예약

바닥은 파쇄석으로 조성되어 있음. 밤새도록 비가 왔음에도 불구하고 물이 고인 부분이 없는 것으로 보아 배수 환경은 아주 잘 되어 있음. 단, 대부분의 나무가 밤나무라 설영할때 텐트가 떨어진 밤송이를 깔고 치지 않도록 조심해야 함. 나무 그늘은 있기는 하지만 충분히 나무 그늘이 확보되는 환경은 아님.

비가 그치고 나서 + 역시 강원도 라서 그런지 밤이 되면 날씨가 꽤 쌀쌀해졌고 벌레도 거의 눈에 띄지 않았음. 캠핑장 주인 되시는 분께서 매점을 운영하고 있지만, 그렇게 다양한 것들을 구비해놓으신 것은 아님. 사진에 보이는 장작은 판매중이었고, 1만원을 받음.

화장실과 샤워시설이 한 건물내에 있었는데, 비교적 깨끗한 편이었음.

요리

이번에는 동파육새송이 버섯 잡채를 해먹었음. 동파육의 경우 육질이 꼭 한국식 수육처럼 됐는데, 진짜 중국식의 흐물흐물한 비계는 어떻게 만들면 되는 건지 궁금함. 새송이 버섯 잡채는 잘 만들었다가, 막판에 재료를 섞을 보울이 없어서 그냥 뜨겁게 달궈진 무쇠 스칼렛에 그냥 넣고 섞었더니 열기 때문에 망했음. 다음번엔 다시 제대로 해봐야지…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